Adsense 728x90


[리뷰] Fate / Stay Night - 타입문 10주년 세이버 (Banpresto)

타입문(Type-Moon)의 10주년 기념 반프레스토(Banpresto) 이치반쿠지 피규어.

수 많은 종류의 세이버가 피규어 및 매체에서 등장하는데 그 중에서 "드레스 코드(Dress Code)" 버전으로 만들어진 PVC 피규어입니다. 그저 아미아미(Amimi.com)을 멍하니 보다가 어느 순간 구매하게 되어버린 매력적인 피규어죠.

사실 배송받은 지는 조금 되었습니다만, 모처럼의 설 연휴에 쌓인 피규어 중 하나라도 뜯어야 한다는 의무감(...)에 열어보게 되었습니다.

<박스 개봉 >

전체적으로 구성은, 엑스칼리버 3 종류, 상체 2 파츠로 되어있습니다.



< 전체적 모습 >

세이버의 구조상 자세가 약간 불안정하기 때문에 뒤에서 받쳐주는 기둥이 자세 보정을 도와줍니다.

개인적으로는 한 가지 엑스칼리버만 장식하고 사진을 찍어 보았는데,

전반적으로 엑스칼리버의 조형이 나름대로 많은 성의가 들어간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많은 문양이 깨끗하게 찍혀 있고, 색의 배색도 흠 잡을 데 없이 잘 되어 있습니다.

아무래도 다량 생산의 쿠지비키 피규어, 반프레스토 제품이다 보니 여기 저기에서 약간의 흠이 보입니다.

특히 얼굴의 경우 조형이 좀 아쉽고, 머리카락의 배색도 조금 진하고, 그라데이션이 넣어진 느낌이 적습니다.

머리카락 끝도 뭉텅뭉텅한 느낌이 들구요.

보시다시피 머리카락의 부분이 좀 많이 뭉텅하다는 느낌과,

배색이 좀 아쉬운 결과물입니다.

그래도 좌우에서 보았을 때, 전체적으로 사진을 찍는 즐거움이 있는 섬세한 표현이 많이 되었습니다.

특히 약간의 반투명 푸른 리본 부위는 반짝이면서 굉장히 세련된 느낌을 줍니다.

마지막은 서비스 컷, 당연한걸까요?

(웃음)

마지막으로..

비교적 다른 피규어에 비해서 충동감에 구입한 피규어입니다만, 그런 것을 염두하고서도 굉장히 만족하고 있습니다.

발매된 지는 이미 1년 반이 지난 피규어지만, 드레스 코드 버전의 세이버는 하나 가지고 싶었기 때문에, 이렇게 역동적인 피규어를, 마음에 드는 세이버를 구할 수 있어서 좋네요. 이로써 저에게 세이버 관련 피규어는 4개, 어디까지 늘어갈까요..

캐릭터 : 세이버 (Saber)
등장 작품 : Fate / Stay Night
제작사 : Banpresto
스케일 : 높이 200 mm
발매일 : 2012년 7월
개인 평점 : ★★★★☆ (4/5)
My Figure Collection 정보 페이지 : http://myfigurecollection.net/item/101419



덧글

  • 알트아이젠 2014/02/03 01:09 #

    경품 피규어라서 세세한 부분은 미흡해도, 포즈도 역동적이고 괜찮게 나왔네요.
  • Dustin 2014/02/03 20:36 #

    그런 맛에 반프레스토를 사는 것 같아요.
  • 셍나 2014/02/03 01:18 #

    파란 부분이 되게 인상 깊네요 오오...
  • Dustin 2014/02/03 20:36 #

    약간의 반투명 같은 게 빛을 받았을 때 굉장한 존재감을 주더라구요.
  • しズく 2014/02/03 02:59 #

    약속된 승리의 서비스컷! 즈아아아아아!
  • Dustin 2014/02/03 20:37 #

    SERVICE! ☆ SERVICE
  • 콜드 2014/02/03 06:34 #

    특정부위가 너무 버프받았군요(어?)
  • Dustin 2014/02/03 20:37 #

    아마 적밥 이후로 계속 받는 것 같습니다.
    더 이상 스테이터스가 아닌듯..
  • 잉그램 2014/02/03 11:29 #

    저 옵빠이가 큰 세이버는 아더왕은 아니겠군요.
  • Dustin 2014/02/03 20:37 #

    하지만 저 파이가 큰 세이버는 좋은 세이버입니다.
  • 나이브스 2014/02/03 11:46 #

    경품이라서 정말 구하기 힘든...
  • Dustin 2014/02/03 20:37 #

    저도 나름대로 자주 보았다고 생각했는데, 잘 생각해보니 다른 아종(?) 같은 것이었지, 이 제품은 아니더라구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